샤흘르 7세 초상 – 장 푸케 / 고딕

샤흘르 7세 초상 – 장 푸케 / 고딕

Portrait de Charles VII – Jean Fouquet

샤를르 7세 샤흘르 장 푸케왕의 손이 기도하는 모습이 아니고 단지, 방석 위에 올려 놓여진 모습으로, 종교적인 성격을 전혀 보여주지 않는 샤흘르 7세 초상화가 그려진 시기가  신앙이 독실한 중세시대라는 것을 감안한다면 특이한 경우이다.

“가장 위용에 찬 프랑스 왕 Le très victorieux roy de France”이라고 씌여진 이 작품은 ‘백년전쟁에서 잔 다르크의 도움으로 영국군을 물리치고, 영토를 회복한 ‘샤를르 7세 Charles VII’ (1403-1461)를 그린 것.

15세기의 유명한 화가 ‘장 푸케’의 초창기 작품으로, 꽉 짜여진 틀이 상징하는 ‘고딕 스타일을 보여 주면서도,  샤흘르 7세 자세를 연극 무대에 등장한 배우처럼 커튼 장식 뒷쪽으로 4분의 3정도 비스듬한 정면의 반신상을 묘사하는 새로운 시도를 한 작품이란다.

프랑스 왕으로의 위엄을 나타내기 보다는, 뭉툭한 코와 자신감 없는 듯한 인물의 특징을 잡아내었다.  누가보아도, 샤흘르 7세 초상화라는 것을 알 수 있었다고….

 

유익한 정보인가요?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알고가자

About 알고가자

아는것 만큼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