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owing 5 from 5 Items

Count:
정렬 기준:
주문:
프랑스의 농수축산품을 알리는 시장 개척의 장

매년 봄이면, 파리에서 열리는 국제 농업 박람회. 파리 시내 남쪽의 ‘뽀흐트 드 베르사이 Porte de Versailles’에서 열리는데, 표밭 관리하는 정치인들이 너나없이 방문하여, 민심을 붙잡고자 애쓰는 행사. 알고가자, 국제 농업 박람회!!! 1960년대에 획기적인 농업 기술의 혁명이 일어나면서 생산품을 알리고 시장을 활성화시킬 목적으로, 1963년 당시의 농수산부 장관 ‘에드가 피자니 Edgar Pisani’의 제안으로 농산품 경시…

창작 의상을 소개하고 소비자의 성향을 분석

프레따 뽀흐떼 가성복 전시회는 뜻으로 복식용어로는 고급기성복을 가리키는데, 1950년대 이전에 존재하던 기성복들은 값이 싼 만큼 질이 좋지 않았고, 맞춤 형식의 ‘오뜨 꾸튀흐 Haute couture’ 옷은 너무 비싸서 일반인들이 엄두도 못 내는 실정이었단다. 산업이 발달하면서 도시로 인구가 집중되고, 짝퉁이라도 좋으니 싼 가격에 품질 좋은 ‘오뜨 꾸튀흐’ 수준의 기성복을 원하는 수요층은 늘어나고…… 앗! 틈새 시장???…

재활용 물건을 팔아서 빈민을 구제한다.

엠마위스 운동의 연간 행사 중 가장 중요한 행사로 프랑스 전역에 퍼져 있는 지부뿐만 아니라 외국의 단체에서도 참여하는 중요한 행사이다. 목적은 재활용 물건을 팔아서 빈민구제에 목적이 있지만 또한, 만남의 장소이기도 하며, 축제이며 엠마위스 모든 행동원들의 모임이기도 하다고…..알고가자, 엠마위스 박람회!!! 1999년 파리에서 처음으로 시작되어 해를 거듭할수록 방문객이 늘어나고 있으며, 이 장소에서 열리는 ‘농업박람회 Salon…

산업 전반에 최신 동향을 파악하는 전시회

여행 및 취미 생활을 비롯하여 정원에서부터 집 단장에 이르기까지 프랑스 내의 모든 산업 전반에 걸쳐 최신 동향을 파악할 수 있는 흥미로운 전시회 프와르 드 파리 (파리 장터)가 열린다. 각종 호기심과 전문가의 솜씨와 아이디어를 볼 수 있는 기회! 알고가자, 파리장터 프와르 드 파리!!! Maison & Environnement 집에 관한 모든 제품들이 출품되는 유럽 최대의 4만평 규모의 전시장에 1,500여명의 참가자들이 기발한…

배와 항해에 관한 모든 것을 한 자리에서...

바다 항해의 모든 것, 항해 살롱!!! 물에 뜨는 배에 관한 모든 것과 항해에 관한 모든 것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국제 전시회가 파리에서 열리고 있다. 마침, 여가활동에 본격적으로 투자를 하기 시작하면서, 호화 요트 시장이 꿈틀거린다는데… 알고가자, 파리 항해 살롱!!! 세계 25개국이 출품하여 1천 2백 개의 부스에 1천 4백여 개의 모형이 전시되며, 작년에 27만 명 이상의 방문객이 다녀간 항해 살롱은 요트를 비롯하여 모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