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질하는 농부 – 장 프랑스와 밀레

Un Vanneur – Jean-Francois Miller 1848년 2월 혁명 이후 제 2공화국 하에서, 영국의 ‘컨스터블’에게 영향을 받은 화가들이 새로운 눈으로 자연을 보기 위해 ‘퐁텐블로 궁전‘ 근처의 조그만 농촌 ‘바르비종‘으로 모여든다. ‘떼오도르 루쏘’와 ‘밀레’가 선두 주자인 셈…. ‘브르따뉴 지방‘의 바닷가에서 태어난 신실한 카톨릭 신자인 밀레는, 1848년 살롱전에 이 작품을 출품하면서 농민화가로서의 첫 발을 내딛는다. 그 동안 그림의 소재에서 제외되었던 […]

유익한 정보인가요?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황색 그리스도 자화상 – 폴 고갱

Autoportrait au Christ Jaune – Paul Gauguin 황색 그리스도 자화상 작품은, 브르따뉴 지방의 작고 조용한 아름다운 항구도시 ‘퐁타방 Pont-Avent’에 머물면서, 근처 작은 마을의 교회에 걸려 있는 못 박힌 예수상의 십자가를 그린 것이다. 경건하게 그려야 할 그리스도를 마치 ‘브르따뉴‘지방의 농부처럼 그렸다는 이유로 물의를 빚었던 이 그림은 좌우가 바뀐 것으로 미루어보아, 거울에 비친 황색 그리스도 모습을 그린 […]

유익한 정보인가요?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