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제 여인들 – 드라크르와

Femmes d’Alger – Eugène Delacroix 알제 여인들 작품은 세 명의 여인(첩)이 화려하게 장식된 실내에서 흑인 노예의 시중을 받으며, 느긋하게 대화를 나누며 여유 있는 한 때를 즐기고 있다. 모로코 슐탄의 옹호아래 활동하던 알제리 해적의 ‘하렘 Harem’ (첩들의 거처)을 방문하는 기회를 갖는데, 여기에서 받은 영감을 작품으로 표현한 것 이란다. 알고가자, 알제 여인들!!! 1832년 프랑스의 마지막 왕 ‘루이 필립 Louis-Philippe’이 모로코의 슐탄 […]

유익한 정보인가요?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터키탕 – 앵그르

Le Bain Turc – Jean Auguste Dominique Ingres 앵그르가 82세의 나이로 자신의 작품세계를 통합 정리한 것으로, 1764년에 출간된 ‘몽따귀에’의 ‘편지 Lettres’를 읽으면서 오토만 제국의 ‘하렘 Harem’에 강한 인상을 받고 1807년 부터 시작한 작품. 알고가자 앵그르의 터키탕!!! ‘목욕하는 여인 Baigeuses’ 시리즈의 결정판 격인 이 터키탕 작품은 반세기가 넘도록 추구해온 구도와 색채를 이용하여 이국적인 관능미를 묘사하고 있단다. 세부적인 […]

유익한 정보인가요?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