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갈밭 해변을 거닐며, 연인들이 사랑을 고백하는 데이트 코스로 유명한 코끼리 모양의 절벽 위에서 탁 트인 바다를 둘러보고, 노르망디 특산물인 해물요리에 백 포도주를 곁들이며, 수평선 너머로 떨어지는 석양을 보노라면 저절로 시인이 될 수 밖에… 알고가자, 에트르타!!!

에뜨르타 마을은 예술가들과 소설가들이 작품 활동을 많이 한 지역으로, 19세기 말엽부터, ‘시슬리 Sisley’, ‘기요민 Guillaumin’, ‘부댕 Boudin’, ‘모네 Monet’, ‘르느와르 Renoir’, ‘피사로 Pissarro’ 같은 ‘인상파 화가들이 ‘노르망디’ 해변의 절경에 끌려 ‘에트르타 Etretat’, 옹플뢰흐 Honfleur’, ‘딥프 Dippe’,‘도빌 Deauville’, ‘투루빌 Trouville’, ‘아브르 Havre’를 방문하여 작품을 그린다.

에트르타

“친구에게 처음으로 바다를 보여 주어야 한다면, 서슴없이 에뜨르타 마을을 보여 주리라. Si j`avais à montrer la mer à un ami pour la première fois, ce serait Etretat que je choisirais……” – 알퐁스 카흐 Alphonse Karr

파도와 자갈의 심포니를 감상하며 걷는 해변은 최상의 데이트 코스!!!!

에트르타

‘모파상 Guy de Maupassant’이 어린 시절을 회상하며, < 코끼리가 코를 바다에 담그고 있는 모습 Un éléphant plongeant sa trompe dans la mer >에 비유한 높이 85 미터의 석회암 절벽은 노르망디 절벽의 절정이다. 사실주의 화가 ‘꾸르베 Courbet’가 그린 < 폭풍 후의 에트르타 >는 코끼리 절벽을 그린 것으로 파리의 ‘오르세 미술관’에서 볼 수 있고, 그 모습 그대로 변하지 않는 조용함을 안겨 준다.

에트르타

1874년 ‘아브르’ 항구를 그린 작품 <인상, 여명 Impression, Soleil levant>이 ‘인상주의’의 탄생을 예고하였고, 이 작품은 파리의 ‘마르모탕 박물관’에 소장되어 있다. 또한, ‘모파상’의 ‘여자의 일생’이 이곳을 무대로 쓰여졌고, ‘빅토르 위고 Victor Hugo’, ‘프루스트 Proust’ 등의 소설가들도 흔적을 남긴다. ‘괴도 루팡의 집’이 당시의 모습 그대로를 유지하고 있고, ‘모파상’과 친구들의 유품이 잘 보존된 박물관으로 관광객들을 맞는다.

에트르타

아름다운 경관에도 불구하고, 일반인들에게 알려지기 시작하는 것은 1777년 ‘루이 16세’의 부인인 ‘마리 앙뚜와네트 Marie-Antoinette’의 식탁에 ‘굴 Huître’을 진상하면서 조금씩 알려지기 시작하였단다. 19세기 중엽 기자이자 소설가인 ‘알퐁스 까흐 Alphonse Karr’가 발굴하여 세상에 알려지면서, 부호나 사업가들의 별장 지대로 각광을 받았으며, 현재는 프랑스에서 가장 많은 관광객이 방문하는 장소 중의 하나로 꼽힌다.

에트르타

아름답게 펼쳐진 작은 마을과 자갈 해변을 사이로 양쪽에 크고 화려한 절벽이 마주보고 있고, 이를 감상하기에 알맞도록 산책로가 만들어져 있어서 관광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넓게 트인 바다를 보면서 장쾌한 샷을 휘두를 수 있는 절벽 위의 골프장은 애호가들이 선망하는 명소 중의 하나로, 유난히 녹색이 짙은 잘 가꾸어진 클럽 하우스에서 바다를 바라보며 커피 한잔 마시는 낭만도 일품이다.

에트르타

영국과의 국경인 도버해협의 백악기 시대의 절벽을 따라 산책하는 코스 강추!!

관련 여행상품
유익한 정보인가요?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주소

주소::

Etretat

GPS:

49.711132, 0.2053929999999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