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 육군사관학교 내에서 해마다 5월 말에 열리는 ‘스와레 엥떼르나시오날’이라 이름 붙여진 축제에 대하여 알고가자, 군사학교 국제축제!!!
프랑스 군사학교 (Ecole de Guerre)는 프랑스군의 군사 교육기관 중 최고위 과정으로 300명 (외국군 장교 97명 포함)의 중령, 소령들을 대상으로 약 1년간 군사 교육과정을 제공함으로 엘리트 교육을 추구하고 있다.

1년동안 최고의 엘리트 군 교육을 마친 각 국의 장교들은 프랑스 군사학교 측에 답례의 의미로, 친선과 우호 증진의 장을 마련하여 각 나라별로 음식 및 공연, 문화 예술행사 등 자국에 대한 소개의 자리를 마련한다.

장교 및 관계자를 포함하여 2,000 여 명 이상의 관람객이 참가하는 군사학교 국제축제는 각 국의 장교들이 가족적인 분위기에서 출발을 하였으나, 해를 거듭할수록 행사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으며, 각 국 대사관의 참여도 갈수록 증가되고 있다.

올 해에는 전 세계 66 개국 97명의 장교가 행사를 주관했으며, 각 국은 할당 받은 행사부스 내에서 자국 홍보를 하게 되는데, 장교를 포함한 전세계 관계자들이 함께 하는 자리인 만큼 친선과 우호를 바탕으로 자국을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행사의 취지를 파악한 재불 공연문화 교류협회 (뚜꽁트르 / 대표 서금희)는, 1년 동안 소정의 교육에 참여한 후 군사외교의 한 몫을 다하고 있는 한국 장교 (육군소령 하철언) 측에 자긍심을 고취시켜 줌과 동시에, 이 같은 행사를 통하여 한식을 비롯한 한국문화를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하여 한국부스의 홍보 및 진행을 담당하게 되었고, 불어에 능통한 회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특별히 한식홍보에 주력했으며, 중앙에 마련된 공연무대에는 한국의 전통춤 (우리춤 동호회 너울 / 장영숙 외 8인, 대금 이인보, 장구 손진봉)을 선 보여 한국의 문화예술을 선보였다.

저녁 7시 30분부터 늦은 밤인 11시까지 진행된 행사를 위해 모여든 2,500 여 명의 인파들은 각 나라마다 정성껏 준비한 음식과 음료를 마음껏 음미하며, 또한 한국을 포함 10 개국에서 준비한 공연을 보면서 세계평화를 외치기도 했고 자정이 가까워지기 까지 자리를 뜨지않고 흥겨운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주불 대한민국 대사관, 재외동포재단, 현대자동차 프랑스 법인, 한국관광공사, 프랑스 한인회 등의 후원으로 이루어 졌다.
출처: 뚜꽁트르 http://blog.daum.net/toutcontre0604

유익한 정보인가요?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Opening Hours

-

-

-

-

-

-

-

주소

주소::

Ecole de Guerre paris

GPS:

48.85093668089223, 2.30593093854156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