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르만과 라틴 문화가 공존하며 프랑스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을로 지정된 곳들, 고성, 와이너리와 다양한  즐길 거리들...

Showing 17 from 17 Items

Count:
정렬 기준:
주문:
샴페인의 본고장, 생산자의 집에 머물며 체험

샴페인의 본고장 ‘에뻬흐네‘ 동쪽으로 ‘샴페인 가도’를 따라서 약 7킬로미터 지점에 위치하였으며, 직접 포도 농사 및 샴페인을 제조하는 생산업자의 집에서 함께 묵는다. 알고가자, 1837년에 지어진 옛 ‘샴페인’ 제조업자의 집을 개조한 기 샤흐보 민박집!!! 위치 : ‘에뻬흐네‘ / 샹파뉴 지역 주소 : 12, rue du Pont 51160 Mareuil-sur-Ay 전화 :…

알자스 와인가도의 중심에 위치한 중세마을

세계적으로 유명한 ‘알자스’ 산 백포도주를 생산하는 ‘포도주 길 Route des Vins’의 경치는 너무도 아름답다. 알자스 지방의 진주라고 불리는 꼴마 마을은 ‘라인 강 Le Rhin’에서 몇 km 떨어진 곳에 위치하였다. 옛날에는 ‘로크 강 La Lauch’을 따라 알자스 산 포도주를 운송하는 거점으로, 16세기에 최고의 번영을 누린다. ‘스트라스부르그‘와 마찬가지로 독일과의 국경에 위치하고 있지만,…

스타니슬라스 광장이 아름다운 예술의 도시

18세기 건축문화 유산으로 ‘스타니슬라스 광장 Place Stanislas’, ‘까리에르 광장 Place de la Carrière’, ‘알리앙스 광장 Place d’Alliance’ 등, 예술의 도시 낭시는 1983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 되었다. 1736년 낭시를 본거지로 하는 로렌 가문의 ‘프랑스와 공작 Duc Francois’이 오스트리아 합스부르크 가문의 ‘마리…

디드로의 고향, 중세 성곽도시

유명한 철학자이며, ‘백과전서’을 집필한 ‘디드로’의 고향인 랑그르 도시는 암석지맥 평원의 정상에 4킬로미터에 이르는 성곽과 ‘르네상스 양식‘ 가옥들이 잘 보존 되어 있다. 시내 입구에 위치한 ‘랑그르’ 여행 안내소에서 영어 안내방송을 하는 워커맨을  대여할 수 있고, 가이드를 동반하는 2시간 투어, 성곽을 따라 운행되는 미니 기차여행이나 성곽을 따라…

왕들의 도유식을 행하던 성당과 샴페인의 고장

파리에서 150 킬로미터 정도 떨어진 곳으로 국도변의 자연경치가 아름다우며, 코르크 마개를 밀면서 경쾌한 소리와 함께 분수처럼 뿜어져 나오는 하얀색 거품, 작은 기포방울이 입안에서 터지며 톡 쏘는 ‘샴페인‘의 진정한 고향. 알고가자, 랭스!!! 석회질 토양과 배수가 잘되는 땅에서 생산되는 최고의 포도와, 그 포도로 만든 샴페인으로 알려진 도시 ‘랭스 Reims’를 중심으로 ‘에뻬르네 Epernay‘,…

아름다운 알자스 와인가도의 숨은 진주

동화 속에 존재하는 요정이 나올 것 같은 ‘보즈 Vosges’ 산맥의 산자락에 위치한 이 마을은 중세 시대의 옛 모습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다. 아름다운 목골 구조의 집들이 늘어선 꾸불꾸불한 길들과 병풍처럼 산이 둘러서 있고, 마을 앞으로 광활하게 펼쳐진 포도밭……알고가자, 꿈의 풍경 히끄비르!!! 얼핏보면, 촌스러울 것 같은 원색계통의 색상들이 함께 어우러져 주는 느낌이 독특하다. 우리나라 시골에 이와 같은 색깔을 쓴다면???? 똑같은 느낌이…

알자스 와인가도의 아름다운 마을

15-18세기 때 지어진 옛 목조건물과 흐드러지게 핀 제라늄의 강한 붉은색과 푸르른 포도밭이 어우러진, 가장 아름다운 여행코스로 꼽히는 알자스 포도주 길…. 알고가자, 와인가도의 진주 히보빌래!!! 향이 뛰어난 알자스 포도주 ‘리슬링 Riesling’으로 유명한, 이 자그마한 마을을 코끼리 기차를 타고 구석구석 돌 수도 있고, 5-10월에는 시청과 구 시가지를 가이드의 안내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무료!!!!  (월요일과 토요일…

메츠는 예술에 살고, 예술은 메츠에 산다.

성벽으로 둘러싸인 도시 메츠에는 풍부한 유적지가 위치하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높은 고딕 양식의 대 성당, 역사와 예술 유적지, 퐁피두-메츠(Pompidou-Metz) 센터(2010년 5월부터 오픈)… 메츠는 예술에 살고, 예술은 메츠에 산다! 모젤(Moselle)과 세이으(Seille) 강 주변으로 구성된 36 km의 산책로… 25 km 반경의 5개의 골프장. 메츠는 1인당 녹지 공간이 40m²에 달하는 정원의 도시이다. 시내 중심에 위치한…

나폴레옹이 좋아하던 샴페인의 귀족!!!

250년이 넘도록 최고의 샴페인 가문!!! 1683년 출생인 ‘끌로드 모엣 Claude Moët’은 1717년부터 ‘에뻬흐네 Epernay’에 정착하여 포도주 무역업 및 중개업을 시작하여, 1743년에는 ‘매종 모엣 Maison Moët’ 이름으로 회사를 설립한다. 그의 샴페인 중 상당량은 파리로 운송되었으며 ‘베르사유 궁전‘의 ‘루이 15세’를 비롯하여, 여러 궁전에서 <거품이 이는 흰 포도주>로 인기가…

국경에 위치한 예술과 역사의 산업도시

항(Rhin)과 보쥬 산맥(massif des Vosges) 사이, 인접 유럽 국가들과 국경 지대에 위치하고 있는 뮐루즈(Mulhouse)는 지리적인 이점을 가진 곳이다. 알자스(Alsace) 지방의 특징뿐만 아니라 스위스와 독일의 영향을 지닌 복합적인 도시이다. 독립된 작은 공화국이었던 뮐루즈는 도시가 지닌 장점을 이용해 다양한 방면에서 발전을 거듭해 왔다. 중세 시대부터 19세기 산업 혁명기까지 텍스타일은 도시의 주요 산업이었다. 18세기…

그림처럼 아름다운 마을, 알자스 와인가도

프랑스 동부 알자스 지방에 속한 인구 약 600 여명의 목가적인 분위기를 간직한 작은 마을로 해발 187-340 미터 높이의 언덕 경사면을 따라 자리하고 있으며, 작은 산은 알자스어로 수도원을 의미하는 ‘크락 Crax’ 으로 불린다. 13세기에  ‘앙달루 Andlau’ 백작의 분파인 ‘베흐카임 Berckheim’이 소유권을 갖고 정착하면서 마을 이름이 유래한다. 미뗄베흐가임 Mittelbergheim (Mittel-Berckheim) 알자스…

로마시대에 세워진 알자스 지방의 수도

‘알퐁스 도데 Alphonse Daudet’ (1840~1897)의 단편 ‘마지막 수업‘의 무대인 프랑스 ‘알자스 로렌’ 지방의 수도이다. 또한, 1792년 4월 26일, 프랑스 공병대위 ‘후제 드 리슬 Rouget de Lisle’이 프랑스의 국가 ‘라 마르세이예즈‘의 전신인 < 라인강 부대를 위한 군가 Chant de guerre pour l’armée du Rhin >를…

2013년 프랑스의 '가장 아름다운 마을'에 선정

‘스트라스부르그‘에서 공부하던 유학생 시절 주변지역을 많이 다녀서, 제 2의 고향같은 푸근함을 주는 곳 이다. 알고가자!!!! 프랑스를 처음 방문한 가족들 위주로 여행일정을 잡아서, 다시 찾은 ‘알자스 지방‘!!!!! 와인가도를 따라서, 주변의 ‘꼴마흐‘ 마을을 찾아가다가, 별반 기대없이 지나는 길에 우연히 들렀던 에귀샤임. 깜짝 놀랄 정도의 아름다움을 간직한 마을이다. …

샴페인의 본고장, 샴페인의 샹젤리제

에페르내 마을은 ‘마흔느’ 강 좌안에 위치하였으며, 가까운  ‘랭스‘와 마찬가지로 발포성 포도주 ‘샴페인’의 원산지이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메이커들의 저장고가 ‘아브뉴 드 샹파뉴 Avenue de Champagne’에 몰려있다. 도시의 지하에는, 거미줄처럼 뻗친 석회암반 저장고로 수백만 병의 샴페인이 저장되어 있다는데……알고가자,…

샹파뉴 지방의 포도밭에 둘러싸인 마을

전 세계에서 몰려드는 여행객들에게 닳고 닳은 도시의 민박집과는 달리, 수줍은 듯한 소박함이 있다. 마흔느 강변의 산등성이 포도밭 속에서, 포도밭 사이로 자욱이 밀려오는 안개를 바라보는 조용한 아침을….강추. 알고가자, 엠페리얼 샹브르 돗트!!!!! 발포성 포도주 ‘샴페인’의 수도로 알려진, ‘에뻬흐네‘ 근처의 산등성이에 위치한 곳. 위치: ‘에뻬흐네‘ / 샹파뉴 지역…

알자스 평원을 굽어보는 산 위의 고성

‘오쾨니스부르그 성’은 ‘알자스 지방‘의 평원보다 757 미터 높은 산봉우리 위에, 동화 속에 나오는 듯 장엄하면서도 환상적인 중세의 모습으로 자리잡고 있다. 알고가자, 오꾀니스부르그!!! 1105년 ‘수아브의 공작 duc de Souabe’인 ‘프레데릭 르 보흐뉴 Frédéric le Borgne’는 자신의 영토를 굳건히 지키기 위하여, 경계지역에 요새를 건설한다. 1114년에 ‘호헨슈타우펜의 프레데릭 1세…

목골가옥이 즐비한 구시가지가 아름다운 마을

파리 남동쪽 150km 떨어진 곳에 위치한 트루아는 센느 강의 지류에 위치하고 있다. 센느 강은 트루아 도시를 지날 때 두 개의 지류로 나뉘며, 주변의 도시를 지나 들어오는 몇 개의 하천과 합쳐진다. 하늘에서 보면 도시의 중심부가 흡사 샴페인의 코르크 마개 모양으로 생겼기에, ‘샴페인 마개 Le bouchon du champagne’ 라고도 부르는 중심부의 목골가옥이 즐비한 중세모습이 아름답다. 1524년 대 화재와 2차 대전 독일군의…